민선7기 1년 맞아 쓴소리 듣는 자리 마련

동구, 민선71년 맞아 쓴소리 듣는 자리 마련

전문가, 청년·마을활동가 등과 함께 향후 구정방향 모색하는 토론회 개최

 

광주 동구(청장 임택)24일 동명동 푸른마을공동체센터 대회의실에서 민선71년 평가를 위한 단소리 쓴소리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정자문 및 정책제안기구인 동구발전혁신위원회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토론회는 기존 공무원들로만 진행해 온 성과위주의 보고가 아닌 문화관광, 민생경제, 도시환경, 복지건강, 자치분권 등 각 분야의 전문가, 마을·청년활동가 등과 함께 구정방향을 모색했다.

 

구체적으로는 공공성 강화를 위한 민·관협치체계 구축 보건복지통합서비스 개편에 대비한 보건·복지 분야 조직분석·진단 마을자치실현을 위한 마을활동가 양성과정 필요성 등 향후 3년의 구정운영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토론회 좌장을 맡은 김영집 동구발전혁신위원회 위원장은 동구발전혁신위원회가 창의적이고 적극적인 자문·제안을 통해 앞으로 3년 구정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임택 동구청장은 민선71년을 맞아 각 분야 전문가들에게 다양한 정책조언을 듣는 뜻깊은 자리였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약사항을 점검하고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 등을 구정운영에 반영해 이웃이 있는 따뜻한 마을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