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행정 혁신방안 주민토론회 ‘성황’

동구, 청소행정 혁신방안 주민토론회 성황

쓰레기 없는 마을, 깨끗한 행복동구 만들기 지속 노력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지난 5일 오후3시 지산2동 마을사랑채에서 청소행정에 대한 혁신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주민들의 다양한 제안과 창의적 아이디어를 수렴 하고자 권역별 주민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주민토론회는 쓰레기 없는 마을, 깨끗한 행복동구만들기 일환으로 2020년 쓰레기 없는 동구원년 선포에 앞서 권역별 순회 토론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 속 다양한 의견을 청취, 구정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민 100여 명이 참여한 이날 토론회는 먼저 임택 동구청장이 ‘2020 청소행정 혁신방안을 주제로 주민들에게 내년도 주요사업을 설명했다. 이어 주민들이 관련 의견이나 건의사항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동구는 이번 토론회에서 제시된 의견과 건의사항을 토대로 청소행정 혁신방안을 마련, 2022년까지 총 15% 쓰레기 발생량 감량을 꾀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오늘 토론회는 주민들이 얼마나 쓰레기문제에 관심이 많은지 가늠할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면서 갈수록 심각해지는 환경문제에 ·관이 힘을 모아 쓰레기 감량 모범사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말했다.

 

한편, 주민토론회는 오는 11월까지 7회 순회 개최된다. 다음 토론회는 오는 11일 오후 3시 푸른마을공동체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관심 있는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