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장마철 대비 침수 우려도로 점검

 

- 김종효 행정부시장, 송정지하차도·송정배수펌프장 현장 방문

 

김종효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은 8일 광산구 소촌동 송정지하차도와 송정동 송정배수펌프장을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영광통으로도 불리는 송정지하차도는 교통량이 많은 곳인데도 지난 2008~2010년 많은 비로 세 차례 지하차도가 물에 잠기는 등 차량 침수피해가 잦아 장마철 침수우려 집중관리 지역이다. 송정배수펌프장은 송정동과 도산동의 저지대 지역의 상습침수 예방을 위해 2000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시설이다.

 

이날 점검은 장마철을 대비한 시설관리 실태와 집중호우로 지하차도가 물에 잠겼을 경우를 가정해 비상발전기 및 배수펌프 가동 여부 소방서 협조를 통한 긴급 배수 체계 교통통제 시 우회로 안내 기상특보 발효 시 비상근무 매뉴얼 등을 확인했다.

 

김 부시장은 코로나19가 유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폭우 등에 따른 재난이 발생할 경우 시민의 피해와 불편이 가중될 수 있다급경사지, 배수펌프장, 침수우려지역 등 시설물 관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광주시는 국지성 집중호우로 인한 도로 침수를 예방하기 위해 올해 상반기에만 하수관 준설 5.5, 맨홀 및 빗물받이 876곳 청소를 실시했다. 또 침수우려 지역 1196곳에는 모래주머니를 배치해 유사 시 시민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배수펌프장 사전 가동점검 등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별첨 : 사진

댓글()

남구, 무등시장에 ‘스마트 도서관 2호점’ 개관

 

 

8일부터 본격 운영시장 내 위치해 접근성 용이

푸른길 공원 1호점과 함께 독서 인구 확대 한몫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 관내 스마트 도서관 2호점이 오는 8일 문을 연다.

주민들의 독서 생활화와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9월 주월동 푸른길공원 빅스포 뒤 광장에 1호점을 마련한 지 10개월여 만에 2호점을 선보인 것이다.

 

8일 남구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무등시장 공영주차장에서 남구 365 스마트 도서관 2호점 개관식행사가 열렸다.

 

개관식에는 김병내 구청장과 남구의회 조기주, 서임석, 김광수 의원을 비롯해 지역주민 등 30여명 가량이 참석했다.

 

스마트 도서관 2호점은 지난해 하반기 문화체육관광부 주관으로 실시된 ‘2020U-도서관 서비스 지원사업공모 선정에 따른 것으로, 남구는 유동 인구가 많으면서 도서관 등 교육시설이 부족한 주월동 무등시장 일대를 최적지로 꼽아 스마트 도서관 개관을 준비해 왔다.

 

이번에 문을 연 무등시장 스마트 도서관 2호점은 이곳 시장 공영주차장 내에 위치해 있으며, 3평 남짓 크기로 지어졌다. 도서관 내부에는 신간 서적을 비롯해 소설과 수필 등 다양한 분야의 책 300여권이 비치돼 있으며, 도서 대출과 반납을 위한 무인 자동화 기기가 설치돼 있다.

  

김병내 남구청장은 무등 시장 스마트 도서관은 유동 인구가 많은 전통시장 내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용이한 장점이 있다. 특히 시장을 이용하는 주민들을 비롯해 상인들도 틈나는 대로 이용할 수 있어 독서생활 저변 확대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9월 주월동 푸른길공원에 문을 연 남구 스마트 도서관 1호점은 작년 연말까지 석달간 1,192(대출 1,891)이 다녀갔으며, 올해의 경우에는 531일까지 주민 1,901(대출 3,293)이 이용한 것으로 집계됐다.

자료 제공 : 도서관과 도서관기획팀(607-251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