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운광장 도시재생 뉴딜사업’ 성공 추진 힘 모았다

백운광장 도시재생 뉴딜사업성공 추진 힘 모았다

22일 남구-광주도시공사-조선대 LINC+ 사업단 업무협약

국토부 공모사업에 함께 참여협약 뒤 관련 포럼 개최도

 

광주 남구가 구도심인 백운광장 일대 상권 활성화를 위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 중인 가운데 이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광주도시공사와 조선대 LINC+ 사업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또 남구 관내에서 진행되고 있는 뉴딜사업에 대한 추진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관련 포럼도 개최한다.

 

18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22일 오후 2시 구청 7층 상황실에서 백운광장 일원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관련한 업무 협약식 및 도시재생 포럼이 연달아 진행된다.

 

먼저 업무 협약식에는 김병내 남구청장을 비롯해 남구와 함께 백운광장 뉴딜사업을 함께 추진하고 있는 광주도시공사와 조선대 LINC+ 사업단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남구는 이날 광주도시공사와 조선대 LINC+ 사업단과 각각 업무 협약을 맺고 기관별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해 백운광장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도모할 방침이다.

 

협약이 체결되면 남구와 광주도시공사는 실무협의체를 구성운영, 도시재생 정책사업에 대한 정보를 상호 공유하기로 했다.

 

특히 국토교통부에서 최근 공고한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사업과 관련해 2개 기관이 함께 참여해 백운광장 일대 뉴딜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 계획이다.

 

이와 함께 남구는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조선대 LINC+ 사업단과 함께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기반한 공동 협력과 지역사회 공헌 및 혁신을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발굴운영할 예정이다.

 

업무 협약식이 끝난 뒤에는 도시재생 관련 포럼이 이어진다.

 

포럼에는 지역주민과 상인, 청년 100인위원회 관계자 등 약 200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1부에서는 남구 도시재생사업의 방향성이라는 주제로 류영국 양동 도시재생센터장이 발제에 나서며, 2부에서는 이영미 조선대 초빙 객원교수가 무대에 올라 백운광장 일원 푸른길 연계 통합 도시재생방향이라는 내용으로 발제에 나설 예정이다.

 

주제 발제 후에는 이명규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 광주전남지회장의 주재로 이상준 대한건축학회 광주전남지회장과 김항집 한국지역개발학회 부회장, 이영미 조선대 초빙 객원교수, 류영국 양동 도시재생센터장이 패널로 참여해 본격적인 토론을 벌이게 된다.

 

남구 관계자는 백운광장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구도심의 무너진 지역경제를 되살리고, 불이 꺼진 이 지역에 사람들이 다시 찾도록 하기 위한 목적이 있다이 목적이 성공적으로 달성되도록 관련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0)

백운광장 상가번영회 창립총회

업로드한 시간:
2018년 3월 3일



백운광장 상가번영회 창립총회

백운광장 소외와 박탈감에서 권익을 위한 한목소리를

정치경제사회문화로부터 홀대를 받아온 백운광장 주민들이 상가번영회 창립총회를 구심점으로 한목소리를 내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표명하여 관심을 받고 있다.


백운광장 상가번영회(박철우 추진위원장)는 28일 전국적으로 의미 있는 날을 맞이하여 백운2동 행정복지센터 2층에서 상인회 회원 주민 자생단체 〮〮〮구의원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힘찬 창립총회를 개최하였다.


박철우 상가번영회 추진위원장은 “백운광장 활성화는 많은 문제점을 갖고 있다. 5년 전부터 그동안 여러 차례 백운광장 상가번영회 발대식을 하려고 했으나 반대 의견도 있었고 결집이 되지 않았는데 너무 많이 홀대와 외면을 공감한 상가와 주민들이 공감을 갖고 결집을 하게 되었다.”고 말하고 이어서 


“백운광장은 많은 교통사고가 발생하고 있었음에도 개선되지 않았고 정치경제사회문화면으로 홀대와 외면당해왔다. 이제는 주민들과 상인회 및 뜻있는 분들과 소통하고 대안을 제시하며 결연한 의지와 노력으로 백운광장 활성화에 최선을 경주하겠다.”고 현장 사진을 내보이며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유정심 광주시 의원은 “오늘을 상가번영회 출발을 계기로 백운광장이 활성화되기를 희망하고 뭐니 뭐니 해도 백운고가 도로가 철거되지 않으면 백운광장 주변은 한계가 있다. 그러므로 지하철 공사와 때를 같이해서 고가도로를 철거를 통해서 백운광장 활성화를 이뤄내도록 상가번영회 여러분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점기 의원은 “남구청사가 백운광장으로 이전하면서 백운동 시대가 열렸고 살길은 백운동밖에 없다고 말했지만, 사실은 남구청사가 들어오면서부터 백운동은 더 어려워졌고 홈플러스 자리에 주상복합상가 건립으로 현재 백운동 상가주민들이 더 어려움을 겪게 될 것이다. 이제는 상가번영회 창립총회를 계기로 똘똘 뭉쳐서 하나가 될 때만이 우리의 권익을 찾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박용화 남구의원은 “백운광장시대는 확실하게 도래할 것이다. 모든 것이 혼자되지 않는다. 주민 및 대남대로 상인회. 백운광장 상가번영회. 콩나물공방. 진다리 마을방송 등 모든 자생단체가 대안을 제시하고 공감하여 한목소리를 낼 때 우리가 원하는 만남과 정보 교류 및 소통하는 광장 본래 의미의 문화가 꽃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백운광장 상가번영회는 5년 전부터 창립하려는 많은 움직임이 있었다. 다만 구심점이 없어서 오늘에 이르렀는데 수년 전에 창립한 대남대로 상인회와 소통하고 협력해서 백운광장 상인연합회 형식으로 조직을 강화해서 백운광장 활성화에 큰 노력과 성과가 있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댓글(0)

백운광장 소통과 사랑 나눔 이진숙 민요 가수 편

업로드한 시간:
2017년 7월 19일



불우 이웃 돌봄 사랑에 무더위도 장맛비도 ‘스톱’


남구 백운2동(김태환 동장) 복지 호민관협의체(이경수 회장)가 무더운 장마 가운데 백운광장 푸른길 공원에서 제2회 2017 돌봄 이웃과 독거노인을 위한 ‘백운광장 소통과 사랑 나눔’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경수 복지 호민관협의체 회장은 개회사에서 “남구청 직원 및 자생단체장과 여러 위원 그리고 주민 여러분들께서 무더운 날씨와 장맛비가 내린다는 예보를 접하고도 참여하시고 협조하여 주신 데 대하여 가슴이 뭉클할 정도로 고맙다. 오늘의 모금은 불우이웃을 위해서 사용하며 내년에는 더 알찬 내용으로 여러분을 모시겠다.”고 말했다.



댓글(0)